[종합] 장애인공단, ‘경계선지능 청년 일 역량 강화훈련 시범사업’ 진행

김현동 승인 2024-04-01 16:43:19


한국장애인고용공단 고용개발원은 27일 현대차정몽구재단 온드림 소사이어티
온소(ONSO) 스퀘어에서 시범사업 지원을 약속한 8개 기관 업무협약식을 체결했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

 

한국장애인고용공단 고용개발원(원장 조윤경, 이하 고용개발원)경계선지능 청년의 일 역량 강화훈련 및 일 경험 시범사업을 진행한다.


고용개발원은 지난
27일 현대차정몽구재단 온드림 소사이어티 온소(ONSO) 스퀘어에서 시범사업 지원을 약속한 8개 기관 업무협약식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아동권리보장원 정익중 원장
, 중앙사회서비스원 조상미 원장, 한국폴리텍 임춘건 이사장 직무대리, 한국노동연구원 허재준 원장, 한국산림복지진흥원 박석희 본부장, 한국자활복지개발원 정해식 원장, 한국장애인개발원 이경혜 원장이 참여했다.


이들 기관은 업무협약에 따라 향후 경계선지능 청년 중 진로 탐색을 희망하는 미취업 청년을 발굴
·지원하고 일 역량 강화 훈련과 일 경험을 지원하기 위한 프로그램 지원 및 연구를 함께할 예정이다.


고용개발원은 적절한 고용서비스를 받지 못하고 있는 경계선지능 청년을 위해
진로성숙도검사’, ‘구직욕구진단검사’, ‘직업흥미 및 적성검사’, ‘장애인고용서비스 다양성 검사등을 활용해 진로설계 컨설팅을 실시하고 직업훈련과 일경험을 통해 취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또한 현재 시범사업에 참여한 경계선지능 청년들에게 정보기술
(IT) 관련 기업 등 다양한 사업체에서의 일 경험과 취업 기회를 제공하고, 안정적인 직장 정착 지원을 위해 직무지도원을 배치할 계획이다.


고용개발원 조윤경 원장은
경계선지능 청년을 위한 사회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8개 공공기관의 업무협약은 특히 경계선지능 청년의 자립과 취업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며, 경계선지능 청년의 고용지원을 위한 출발이라면서 입법조사처와 함께 지원정책의 공감대를 나누기 위해 오는 9월 국회에서 정책토론회를 실시할 예정라고 밝혔다.


한편 업무협약에 앞서 경계선지능 청년
, 부모 등이 자리한 가운데 토크콘서트도 열렸다. 토크콘서트는 시범사업에 바라는 경계선지능 청년들의 희망 사항과 청년당사자 부모의 바램, 업무협약 기관들의 희망의 약속 등으로 진행됐다.


이런 훈련을 받을 수 있는 기회가 더 많았으면 좋겠다”, “천천히 배울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면 할 수 있다.”(경계선지능 청년들)


경계선 지능 자녀의 미래에 대한 걱정을 항상 갖고 있으며, 가장 큰 걱정은 자녀의 취업과 지속적인 경제생활을 통한 자립이다. 일반적인 직업훈련 후 직업소개를 받아 취업을 해도 단기간 내에 퇴사하는 경우가 많다.”


경계선지능 청년의 행동이 느리거나, 작업지시를 바로 이해하지 못하는 것은 이 친구들의 특성인데, 사람들은 그러한 행동을 태도라 생각하고 비난한다. 조금 느린 이들에 대한 이해와 지원이 필요하다.”(경계선지능 부모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