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현대오토에버, 사회적 취약계층을 위한 ‘앱 개발 콘테스트’ 제작 완료 발표회 개최
콘테스트를 통해 제작된 앱 10개 공개, 누구나 무료로 이용 가능

김현동 승인 2021-03-03 13:15:49


 

현대오토에버가 배리어프리 앱 개발 제작 완료 발표회를 온라인으로 개최했다.

 

현대오토에버(대표 오일석)가 지난 224일 배리어프리 앱 개발 제작 완료 발표회를 개최했다.


이번 발표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배리어프리 앱 개발 콘테스트는 20204월 시작해 아이디어 공모, 개발 교육, 제작 지원 등 10개월간의 대장정을 마쳤으며, 사회적 취약계층을 위한 대학생들의 참신한 아이디어들은 개발 교육과 전문가 멘토링을 거쳐 최종 10개 앱으로 구현됐다. 이 과정에는 현대오토에버 ICT 전문가들도 힘을 보탰다.


이번 콘테스트에서 현대오토에버 대표이사상을 수상한 안드즈미 팀은 발달장애인의 의사소통 및 자립 능력 향상을 위한
큐즈미앱을 제작했다. 이외 시각장애인을 위한 스포츠 쇼다운 앱, 결혼 이민자를 위한 가정폭력 피해 신고 및 후속 조치 앱이 개발됐다.


개발된 배리어프리 앱들은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앱스토어에 등록됐으며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


아울러 현대오토에버는
2021년에도 이번 사업을 지속해서 운영할 예정이며, 올해 발표된 앱들에 대한 성장지원도 실시할 예정이다.


사회적 취약계층을 위한 배리어프리 앱 개발 콘테스트를 개최한 현대오토에버 강동식 상무는
함께 살아가는 삶을 위한 대학생들의 열정에 감동했으며, 현대오토에버는 인간 중심의 스마트 모빌리티 세상을 만드는 일에 더 노력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현대오토베어 배리어프리 앱 개발 콘테스트는 올해
5년째 접어들며 지난 4년간 사회적 취약계층을 위한 33개 앱을 제작했다.


한편 그린라이트는 현대오토에버 지원을 받아 배리어프리 앱 개발 콘테스트를
4년째 운영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