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 ‘제3회 2018 평창 패럴림픽 데이’ 4일 강릉서 개최
패럴림픽 종목 체험, 아이돌가수 공연, 경품이벤트 등 다채로운 행사 어우러져

김현동 승인 2017-03-03

 


‘제3회 2018 평창 패럴림픽 데이’ 홍보 포스터.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이희범)는 지난 2“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를 1년 여 앞둔 오는 4일 낮 1230분 강릉 컬링센터에서 32018 평창 패럴림픽 데이 행사를 개최 한다밝혔다.

 

  이번 행사는 미리 즐겨라, 느껴라 열정의 패럴림픽!’을 주제로 평창 동계패럴림픽 첫 테스트이벤트인 2017 세계휠체어컬링선수권대회개막과 함께 진행된다.

 

  이희범 조직위원장을 비롯해 케이트 네스 세계컬링연맹(WCF) 회장, 유동훈 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 최문순 강원도지사, 나경원 IPC 집행위원, 이명호 대한장애인체육회장, 최명희 강릉시장, 김연아 홍보대사, 체육계 인사 등 3천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공식행사는 ‘2017 세계휠체어컬링선수권대회선수단 입장을 시작으로 김연아 홍보대사의 컬링스톤 시구, 주요인사의 휠체어컬링 경기 체험행사로 이어진다.

 

  경기 체험은 주요 인사를 두 팀으로 나눠 1인당 한 번씩 컬링스톤을 던져 양 팀 컬링스톤의 최종 위치에 따라 승패를 가리는 미니게임 방식으로 진행된다.

 

  또, 장애인 국가대표 선수의 훈련 모습을 담은 패럴림픽 초대 영상을 상영, 1년여 남은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에 대한 대중의 관심을 끌어올릴 계획이다.

 

  이어 인기 여자 아이돌그룹 에이핑크의 축하공연과 함께 식후 행사로 패럴림픽 공식기념품과 맥도날드 쿠폰 등 총 700여개의 풍성한 경품을 지급하는 퀴즈 이벤트도 진행된다.

 

  또, 강릉 그린실버악단의 흥겨운 연주와 함께 패럴림픽 종목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체험관 운영은 물론, 조직위와 강원도, 강원도문화도민운동협의회 홍보부스 등도 운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