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대한장애인체육회, 한국국제협력단(KOICA), 개발도상국 장애인스포츠 개발 위해 손 맞잡는다
패럴림픽 대회 둘째날(10일), 평창에서 업무협조약정 체결식 가져

김현동 승인 2018-03-13



 

대한장애인체육회(회장 이명호)와 한국국제협력단(이사장 이미경, 이하 KOICA) 310일 오전 830분 평창 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개발도상국 장애인스포츠 개발 협력을 위한 업무협조약정을 체결했다. 이 날 협약식에는 대한장애인체육회 이명호 회장과 KOICA 이미경 이사장을 비롯한 양 기관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개발도상국에 대한 무상원조 개발사업 확대를 위해 추진되었으며
,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분야별 전문 인력 및 네트워크 공유, 그리고 개발도상국 장애인체육 활성화 사업을 공동으로 기획·추진하게 된다.






이미경 이사장은 어제 개막한 동계 패럴림픽은 장애인 스포츠선수들의 열정과 도전을 통해 인간 정신의 위대함과 평화를 향한 열망은 장애와 무관하다는 것을 보여 줄 것이다. 앞으로도 스포츠, 문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장애인이 비장애인과 동등하게 참여하고 사회의 다양한 주체들이 협력하여 장애인들이 꿈을 이루는 사회를 만들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명호 회장 역시
그간 대한장애인체육회는 드림프로그램, 국제장애청소년캠프를 개최했고 개발도상국지원 교류단 파견과 장애인체육 시설은 물론 용품지원 등을 추진해왔다. 앞으로 KOICA와의 상호 협력을 통해 개발도상국의 장애인스포츠 인프라 발전에 기여하고 보다 많은 장애인들이 스포츠를 접할 수 있게 하겠다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