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 100세 시대 주인공은 ‘나야 나’…노인복지 사업 추진
노인돌봄 서비스‧경로식당 운영‧어르신 목욕비 지원 등

강원장애인신문사 승인 2018-01-24

삼척시가 어르신들이 활기차고 건강한 노후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24개 분야 485억원을 들여 다양한 노인복지 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지역 어르신
11,575여명에게 기초연금을 지급하고, 노인돌봄 서비스, 경로식당 운영, 어르신 목욕비 지원뿐만 아니라, 경로당 신·증축 및 개보수, 234개소 경로당 운영비와 냉·난방비, 양곡비 등을 지원한다.


특히, 강원도 18개 시군 중 최초로 노인 성인용 보행기를 지원하고, 올해 12월 준공인 도계노인복지관을 비롯하여 시립요양원 건립 등 맞춤형 복지시책 사업을 펼치고 있다.


또한
,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에 1차로 64억원을 들여 2,447여 명에게 소득 창출 및 사회 참여기회를 제공하고, 중단없는 사업의 연속성 유지를 위해 앞으로도 지속 일자리를 마련할 계획이다.


지난해 공익형
·시장형·특화형 등 2,642개의 노인일자리 사업을 추진한 결과, 당사자인 어르신뿐만 아니라 사회구성원에게 노인 일자리에 대한 사회적 인식 전환의 계기를 마련했다.


시 관계자는
다채로운 복지사업을 발굴·확대하여 기본적인 생활 안정 도모로 삶의 질이 향상될 수 있도록 다각적인 시책을 강구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